메뉴 건너띄기
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ENG 즐겨찾기 통합검색
통합검색 검색어입력닫기

상단 모바일, 타블랫 영역

투자동향

관광투자와 관련하여 투자에 도움이 되는 자료들을 소개합니다.
메인 투자동향 관광투자뉴스

관광투자뉴스

관광투자뉴스 상세(제목,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글내용, 다음글제목, 이전글제목)
제목 제천시, 구석기 유적 점말동굴 관광자원으로 개발한다
등록일 2019-11-08 조회수 64
첨부파일
15억 들여 2021년까지 진입로·주차장·숲길 조성한 뒤 개방
(제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구석기 시대 동굴 유적인 충북 제천 점말동굴이 관광자원으로 개발돼 일반에 공개된다.


점말 동굴 모습 [제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4일 제천시에 따르면 시는 15억원을 들여 2021년까지 진입로, 주차장, 숲길 등 점말동굴 주변을 정비하고 산책로도 낼 계획이다.

제천시는 정비 사업이 끝나면 그동안 일반에 공개하지 않았던 점말동굴을 개방할 방침이다.

점말동굴에서 출토한 유물도 전시, 선사시대 생활상을 엿볼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관광 콘텐츠도 구상 중이다.

제천시는 점말동굴 명소화 사업이 마무리되면 이곳이 의림지 권역과 연결되는 관광벨트를 형성, 제천이 체류형 관광도시로 도약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점말동굴은 제천시 송학면 포전리에 있는 구석기 시대 동굴 유적이다.

1973년 6월에 동굴 퇴적층 일부가 드러나면서 구석기 시대 동물 화석이 발견된 뒤 1980년까지 7차례에 걸쳐 연세대 박물관 조사단이 발굴했으며 충북도 기념물 116호로 지정돼 있다.

제천시 관계자는 "고고학적 가치가 있는 점말동굴은 훌륭한 관광 자원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선사시대 역사와 문화를 접할 수 있는 명소로 가꾸겠다"고 말했다.

p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04 10:46 송고
다음글 고양시 '한강하구 생태·역사 관광벨트' 착수보고회
이전글 고인돌의 고장 화순에 세계거석테마파크 내년 3월 개장